홈 < 뉴스 < 클럽뉴스
대구FC, 마테우스 완전이적!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등록일: 2012-01-25 10:46:58  조회수:2692

 · 계약기간 3년! 무한한 성장가능성을 믿고 완전이적 결정!
 · 브라질 전지훈련 통해 ‘원석’을 ‘보석’으로 만든다!

 

대구FC(대표이사 김재하)가 지난 시즌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팀에 입단했던 마테우스를 완전 이적 시켰다.
   
마테우스는 지난해 새로운 외국인선수 영입 시스템을 적용해 브라질 현지에서 직접 영입한 첫 번째 선수이다.

 

당시 대구는 1년 임대와 함께 계약옵션으로 후반기 선수의 활약에 따라 자동으로 장기계약 할 수 있는 조건을 마련해 과거 우수선수를 발굴하고도 재계약에 실패했던 전례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했다.

 

이번 마테우스의 완전 이적은 이러한 옵션에 따라 이뤄진 계약이며, 완전 이적을 조건으로 3년 재계약에 합의했다.

 

마테우스는 지난 시즌 20라운드 제주전 홈경기에서 교체 투입되어 데뷔전을 가졌으며, 다음 경기인 21라운드 전북전에서는 1-2로 뒤진 후반 42분 데뷔골을 터트리며 팀을 패배에서 구원하기도 했다.

 

특히 이 골로 마테우스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선정한 21라운드 베스트 일레븐 미드필더 부분에 이름을 올렸었다.

 

이후 후반조커로 꾸준히 리그 경험을 쌓아온 마테우스는 총 9경기에 출전해 1골을 기록하며, 한국에서의 첫 시즌을 마무리했다.

 

대구가 마테우스의 완전 이적을 결정한 배경은 ‘무한한 성장 가능성’ 때문이다.    


모아시르 감독은 대구FC 감독으로 취임한 후 선수단 전력을 파악하면서 마테우스의 기량을 한차례 점검했으며, 코칭 스태프와의 논의를 통해 마테우스가 충분히 팀에 도움이 된다는 판단을 내려 완전이적을 결정했다.

 

마테우스는 “한국은 내가 처음 브라질을 떠나 선수생활을 하는 나라이다. 그러다보니 작년에는 한국의 문화는 물론 K리그 스타일에 적응하는데 다소 어려움이 있었다. 하지만 시즌이 끝난 후 브라질에서 개인훈련을 충실히 했으며, K리그에도 어느 정도 적응했다. 올해부터는 브라질 감독님과 함께 하는 만큼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겠다.”며, 완전이적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구FC로 완전 이적한 마테우스는 최근 꾸리찌바FC와의 연습경기에서 프리킥골을 성공시키는 등 서서히 두각을 드러내고 있어 이번시즌 지넬손, 레안드리뉴와 같이 삼바축구를 이끌어갈 주역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FC 조광래 5대 단장, 이색 취임식 화제!
 
구단주(시장) vs 신임 단장 승부차기 맞대결, 환영퍼포먼스 등시장, 클럽하우스 등 인프라 구축 등 구단 지원 방안 밝혀조  단장, 유소년 육성시스템 등 장기적인 발전 방안 제시 대구FC 조광래 제5대 단장 취임식이 구단주인 ‘권영진 대구시장’과 ‘신임 단장’간 승부차기, 기념촬영, 환영퍼포먼스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성황리에 열렸다. 또한, 구단 숙원사업인 클럽하우스 등 인프라..
2014-09-18 19:03:44
 
 
노행석-허재원, K리그 챌린지 26라운드 위클리 베스트11 선정
 
대구FC의 노행석과 허재원이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4’ 26라운드 주간 베스트11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대구는 지난 9월 14일 열린 부천과의 홈경기에서 조나탄과 노행석의 연속골에 힘입어 부천을 2-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대구는 리그 5위로 올라섰다.  이날 경기에서 수비수로 선발 출전한 노행석은 후반 3분 조나탄의 선제골에 이어 후반 6분 추가골을 기록하면서 올 시..
2014-09-17 21:45:31
 
 
대구FC, 18일(목) 조광래 5대 단장 취임식 개최
 
대구FC의 새로운 시대를 열 대구FC 조광래 신임단장의 취임식이 18일(목) 오후 4시 대구스타디움 내 상황실에서 개최된다.이날 취임식은 취임 환영 퍼포먼스, 구단주 인사, 취임사,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약 40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환영 퍼포먼스는 대구FC 구단주인 권영진 대구시장이 대구FC 근무복과 머플러를 직접 입혀주며, 조 단장은   답례로 선수단과 자신의 친필사인..
2014-09-16 17:25:03
 
 
[리뷰]대구FC, 강원에 일격 당해 ‘4위 진입 실패’
 
최진호 해트트릭 1 대 4로 완패대구FC가 승격을 위한 4위 전쟁에서 고비를 넘지 못했다. 부천 전에서 승리하며 4위 진입을 노렸던 대구는 17일(수) 강원과의 경기에서 최진호에게만 세골을 허용하며 1 대 4로 패하고 말았다. 시즌 한경기 최다실점이며, 최다차 패배였다.대구는 황순민과 조형익을 투톱으로 세우고, 오른쪽에 조나탄, 왼쪽에는 정대교를 포진, 강원의 골문을 노렸다. 강원도 서보민,..
2014-09-18 12:44:4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대구은행 참소주 험멜            
대구종합유통단지 대구상수도사업본부 대구도시공사 오월의 정원 세명병원 매일신문 영남일보 대구신문 대구일보 포커스
교차로 소백산水 호식이두마리치킨 농심 아웃백 투썸플레이스 게토레이